총 게시물 403건, 최근 0 건
   

한국은 기후·경제 위기-국회와 정부는 초당적으로 기후 위기 대응에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23-03-19 (일) 23:18 조회 : 255
글주소 : http://ionestop.kr/bbs/board.php?bo_table=B02&wr_id=400

국회와 정부는 기후 위기 대응에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유럽은 화석연료 기업에 연대기여금부과

미국 IRA는 기후 변화에 대한 보호주의가 목적

국회 정우택 의SNS를 통해 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올해 한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1.8%에서 1.6%로 또다시 낮췄다. 기업·소비 심리 개선에 따라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2.6%)0.4%포인트 상향 조정한 것과 대조적이다. OECD는 중국의 리오프닝은 긍정적이지만 금리 인상으로 빡빡한 금융 여건이 우리 경제에 부담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고물가·고금리, 경기침체에 안 그래도 국민 허리가 휘는데, 경찰청 자료를 확인하니 억 소리 나는 규모의 전세 사기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 행정안전부로부터 확인한 내용으로는 미국 SVB 파산 여진인지, 새마을금고와 같은 제2금융권 예수금도 빠르게 빠져나가는 상황이다. 수출 성적도 202210월부터 20232월까지 5개월 연속 감소하였다.

최대 수출 품목인 반도체도 2월까지 7개월 연속 뒷걸음질을 치고 대중국 수출 감소세도 9개월째 지속되고 있다.

우리가 주목해야 할 점은 한국의 경제 침체가 일시적 현상이 아니라 성장 능력 자체가 급락하고 있다는 점이다. 거시경제 흐름은 특별한 이변이 없는 이상 내년까지는 고난의 시기가 되리라는 것이 경제전문가들의 전망이다.

자본·노동 투입이 크게 증대될 계기가 없는 상황에서 성장동력을 회복하려면 생산성을 높이는 수밖에 없는데 우리의 경직된 노동구조, 낡은 교육 시스템, 혁신을 가로막는 각종 규제를 손보지 않고서는 경제 체질을 강화할 별다른 방법이 없다라고 현재의 우리나라 경제에 대한 강도 높은 염려의 의견을 제시했다.

국회 정의당 심상정 의원도 최근 국회운영위원회(위원장 주호영)에서 국회법 일부개정법률안에 대한 제안설명을 가졌다.

20232월 심상정 의원은 기자회견을 통해 국민 신뢰 회복을 위한 국회 개혁 5대 법안 발의했었다.

미래 국회법 책임 국회법 윤리 국회법 시민 국회법 공정국회법을 국회 개혁 5대 과제이다.

미래 국회법은 현행 비상설특위로 운영 중인 기후 위기 대응특별위원회를 국회에 상설특별위원회로 설치하는 개정안이다.

202311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되는 기후특위는 실질적인 입법 권한이 없어 유명무실한 상황이다. 이에 심 의원은 세계 경제가 기후경제로 변하는 와중에 한국판 IRA 마련 등 총괄적인 대응을 위해서는 입법권을 가진 상설 기후특위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미국은 IRA에 필요한 재원 중2,220억 원을 법인세 최저세율을 15%로 높여서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EU도 화석연료 기업에 횡재세의 일종인 연대기여금을 부과하기로 했다. 세금을 제대로 걷어서 기후 위기 대응 기업을 지원한다는 전략이다.

이 같은 국제정세에 대해 미국의 IRA는 기후 변화와 에너지 정책에 대한 보호주의 목적의 제도라고 최태원 대한상의회장도 말한 바 있다.

인플레이션 감축법이라고 불리는 미국의 IRA는 재생에너지와 친환경 발전, 전기차와 배터리 산업을 지원하기 위해 총 4,370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이를 계기로 관련 기업들을 국내로 불러들여 기후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 제조업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이 핵심이다. EU는 미국의 IRA가 유럽 기업의 탈 유럽을 조장해서 일자리를 축소하며 재생에너지라는 미래성장동력을 약화할 것을 우려하면서 바이유러피안법(유럽생산품구매법)”을 만들겠다고 나섰다.

IRA 시행 이후 삼성전자, 현대기아차, 엘지에너지솔루션, 에스케이온 등 전기차와 배터리 업계의 국내 대기업들도 대규모 대미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기후 위기도 막고 새로운 일자리도 창출해야 할 기업들이 떠나가고 있다.

이대로 방치하면 우리나라 제조업이 공동화될 것이라는 우려가 정치권에서도 지적되고 있다.

정의당은 미국 IRA를 바라보는 우리 정치권의 인식은 매우 협소하고 근시안적이다. 현대기아차의 전기차가 미국의 세액공제 불이익을 받는 것만 걱정하고 있다그러나 이보다 중요한 것은 미국 IRA의 전기차 세액공제는 고작 총 11,000대에 770억을 지원할 뿐이다. 세액공제를 받는 것보다 중요한 것이 미래성장동력인 첨단제조업의 해외 유출을 막는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외에도 정의당이 발의한 5대 법안은 국회의원이 직무 관련성과 이해충돌 여부와 관계없이 당선된 날로부터 60일 이내에 의원 본인과 그 이해관계자가 보유한 주식 전부를 매각 또는 백지 신탁하도록 하는 윤리 국회법국민의 청원권을 실질적으로 보장하기 위한 취지로 자동 상정 예외 단서 삭제 청원 심사 시 청원인의 진술 청취 의무화 국민동의 청원의 경우 공청회 개최 의무화 및 임기 만료 폐기 예외 조항 삽입 시민 국회법’(21대 국회에 접수된 청원은 국민동의 청원 49, 의원소개 청원 58건의 총 107건으로, 이중 처리된 청원은 11건에 불과) 국회 의사결정과정에서 소수정당이나 국민의 다양한 목소리가 배제되는 현실을 개선하고자, 교섭단체 구성·의사일정 변경 동의·국무위원 출석요구 발의·긴급현안질문 요구·징계 요구 등의 요건을 기존 20석에서 5석으로 낮추는 공정국회법’(미국과 영국, 호주는 교섭단체 제도를 운용하지 않고 있으며 네덜란드·노르웨이·덴마크·스웨덴은 1석 이상, 포르투갈과 일본 2석 이상, 아르헨티나는 3석 이상, 룩셈부르크·벨기에·스위스·오스트리아는 5석을 기준) 여야 극한대립으로 발생하는 장기간 국회 개점휴업을 방지하고 원 구성 법정기한 준수를 위해, 의장단 선출 등록제 도입 및 의장단 후보가 단수일 경우의 무투표 당선조항을 삽입 책임 국회법등을 발의했다.

(환경경영신문www.ionestop.kr 국회김동환, 박남식 전문기)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로 120길 18, 다동101호 / 02) 351-3143 / FAX 02)356-3144 / ionestop.kr / agamool @hanmail.net
발행인 김동환 / 편집인 김동환 / 등록번호 서울, 아02186 / 등록일 2012년 07월 06일 / 발행일 2012년 07월 1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원 Copyright ⓒ 환경경영신문. All rights reserved.